섬기는 사람들

믿음의 공동체를 세워가는 예수사랑교회 섬김의 일꾼들을 소개합니다.

목회자 소개

담임 목회자 : 오치용 목사


1972년 강원도 화천에서 태어나 유년 시절을 시골에서 보냈습니다. 협성대학교에서 음악을 공부한 후 동 대학교 신학대학원에 진학해 신학공부를 했습니다. 수영감리교회와 협성대학교회에서 교육 전도사로, 성남의 대원감리교회에서 수련목회자로 목회를 배웠습니다. 2008년에 기독교대한감리회에서 정회원 목사 안수를 받았고, 안산 제자들교회를 담임하여 목회했습니다.

공부를 더 해야겠다는 생각에 2010년에 미국으로 건너왔고, 게렛 신학교(Garrett –Evangelical Theological Seminary)에서 목회학(M.Div)과 교회음악(M.A Music)을 공부했습니다. 공부하는 동안 부교역자로 시카고에 있는 중앙연합감리교회와 남부연합감리교회를 섬겼습니다. 졸업 후에는 애틀란타 한인교회에서 예배, 음악 담당 목사로 섬겼고, 2015년 7월 예수사랑교회로 파송을 받아 목회하고 있습니다.

미국교회에서 목회하고 있는 아내 강정미와 2003년에 태어난 딸 민주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음악을 사랑하고, 책 향내를 좋아하며, 홀로 혹은 같이 산책하는 것을 즐깁니다. 누구든 스쳐 지나가는 사람이 없이 깊이 만나며 살고 싶습니다.

각 사역별 대표자

앞줄 왼쪽부터

안지혜 교우(임원회장), 이지은 교우(재정부장), 오치용 목사, 임스잔 권사(평신도 대표), 박소영 교우(청년부 대표)

뒷줄 왼쪽부터

이진수 교우(예배부장), 유재형 교우(목회협력위원회 위원장), 김정민 교우, 김혜린 교우(대학부 팀장)